사는 이야기2014. 4. 18. 07:00

산 두릅은 마을 어르신들께 양보하고 우린 울타리에 있는 두릅으로...

 

 오늘도 산에서 자라고 있는 두릅을 채취하기위해

마을 어르신 두분이 집 뒷산을 오르고 계시네요.

 

 

저희는 집 울타리 주변의 두릅으로 만족 하렵니다.

 

집 앞쪽과 뒤쪽의 두릅을 채취하는것만으로도 충분 하니까요...

 

 게으른탓에 두릅나무는 해마다 키만 커 가고..ㅎㅎ

 

 

마당 앞쪽에 있는 두릅을 먼저 채취하고...

며칠간은 매일 딸수 있죠...

 

 

적당히 자란 두릅순.... 마당 뒤쪽에서 자라고있는 두릅 나무들 입니다...

 

 

다행히 다른사람 손을 타지않은 두릅 나무,

매년 봄이면 지나가는 사람들의 손을 타곤 했는데...

올해는 제가 조금 부지런히 몸을 놀려서인가 봅니다.

 

 

잠깐동안의 수확물....

 

이제 아내가 만들어주는 두릅전을 맛있게 먹는일만 남았네요..ㅎㅎ

 

벌써부터 두릅전의 향긋함이 재 코끝을 파고들고 있네요... 

 

다른글 보기--밭에 들어가서 나물 캐지말라는 아주머니....

Posted by 포장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해바라기

    새순 올라오는 두릅이 맛있다고 하지요.
    따기가 좀힘들것 같아요. 까실한 가시도 있고 해서요.
    시장에 두릅 값이 아주 높지요.^^

    2014.04.18 07:27 [ ADDR : EDIT/ DEL : REPLY ]
  2. 두릅...조만간 저도 먹어줘야할것 같은...^^
    잘 보고 갑니다..^^

    2014.04.18 07:30 [ ADDR : EDIT/ DEL : REPLY ]
  3. 비밀댓글입니다

    2014.04.18 07:41 [ ADDR : EDIT/ DEL : REPLY ]
  4. 두릅이 파릇파릇 올라오는군요.
    데쳐서 초고추장 찍어 먹으면 끝내주죠. ㅎㅎ
    잘보고 갑니다^^

    2014.04.18 07: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수확물이 듬직한데요^^
    맛나겠습니다.

    2014.04.18 08: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직접 수확하는 즐거움도 있겠습니다.
    맛있는 두릅전에 어울리는 뭔가가 생각나네요.

    2014.04.18 08: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어흥~ 부럽습니다.
    전 산두릅까지 탐나네요.. 이노무 욕심~

    2014.04.18 08:18 [ ADDR : EDIT/ DEL : REPLY ]
  8. 두릅철이 된지도 모르고 있었네요.
    두픕도 엄나무잎도 생각나네요.

    2014.04.18 09:43 [ ADDR : EDIT/ DEL : REPLY ]
  9. 두릅나무가 저리 생겼군요. 신기하네요. 서울촌놈은 처음 보는 거랍니다 ㅠㅠ

    2014.04.18 10: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개코냐옹이

    울타리 두릅이라도 좋은데요 ...
    완전 끝내줍니다 .. ^^

    2014.04.18 12:13 [ ADDR : EDIT/ DEL : REPLY ]
  11. 두릅이 새순을 보이네여..
    볼때마다 기분 좋으시겠어여..^^
    오늘도 좋은하루 되세여..^^

    2014.04.18 14:30 [ ADDR : EDIT/ DEL : REPLY ]
  12. 봄날

    두릅은 가시때문에 안 사게 되는데요.
    부침개도 해서 드시는군요?..
    시골에는 각종 먹을꺼리가 많아서 좋을것 같습니다.
    포장지기님,건강 잘 챙기시고
    남은 시간도 상큼한 숙면으로 이어가세요^^

    2014.04.19 01:14 [ ADDR : EDIT/ DEL : REPLY ]
  13. 이 때에 밖에 못먹는 두릅이로군요.
    그렇게 몸에 좋은 약 같은 존재이지요 ㅎㅎ
    매해 두릅을 이 쯤 먹었었는데... 올해는 두릅을 잠시 까먹었나봐요.
    못먹어보고 봄이 지나버렸어요 ^^;

    2014.04.24 15: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