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는 이야기2014. 12. 11. 11:35

열정이 있는한 미래는 밝다?

 

 지난 화요일이 고2 아들의 생일이다.

학교 기숙사에서 생활하는탓에 엄마가 끓여주는 아침 미역국도 먹지 못했다.

 

저녁이나 같이 먹을 생각에 아들에게 연락을 해보는데...

 

 

"아들~ 저녁때 잠깐 나와서 함께 밥먹자.소고기 사줄께~"

"와우! 소고기...근데 아빠~ 난 시간 없어서 안돼~"

 

"학교에서 저녁 먹을 시간에 나오면 되잖아~"

"나 바뻐요~ 낼모레 학교축제 하는데

친구들하고 사물놀이도 맞춰봐야 하고,피아노 연습도 해야돼~"

 

                                 초등학교 시절 아들 모습..

 

"웬 피아노?"

"응,축제 참가하는거 피아노 오디션 보고, 내가 출연하게 됐어."

"그래서 연습 시간이 짧아서 다른거 할 시간이 없어."

"나 빼고 외식해요~"

 

"니 생일날 네가 빠지는데 무슨 외식이냐...."

"알았다...케잌이나 사다줄께 친구들하고 나눠 먹어~열심히 해~"
"네~"

 

 부모 마음이야 공부를 저렇게 열정적으로 했으면 하는 생각도 있지만

자기가 좋아하는것을 저리도 열정적으로 하는 아들이 대견스럽기만 하다.

 

아들넘이 세상에서 제일 좋아하는 소고기를 마다할정도로..ㅎㅎ

 

짧은 기간 잘 연습해서 학교 축제날 멋진 공연 선보이렴~~

아빠도 살다보니 고교시절만큼 추억으로 남는건 없더라..

 

"아들아~ 그렇게 매사 열심히 노력하고 하고자 하는 그 열정이 있는한 네 미래는 밝다고 본다."

"언제나 아들의 열정을 응원하겠다."  

 

"아들~ 17번째 생일을 축하한다."

비록 함께 촛불 밝히지 못했지만

언제나 아빠 가슴속에는 네가 있단다. 

 

 다른글--

아빠~ 요즘 나같은 아들 없어, 고마워 하세요~~ 

Posted by 포장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간만에 일빠 한 번 노려봅니다. 쇠고기도 마다하는 아들의 열정, 반드시 좋은 결과 있을 겁니다 암요... 충성~

    2014.12.11 11: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캬...그 열정이 발표회에서
    값진 결실을 거둘겁니다~
    든든~~하시겠어요^^ㅎ

    2014.12.11 13: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소고기를 마다할 정도의 열정~
    참 멋집니다.^^
    아드님의 축제날 멋진 공연이 기대됩니다.

    행복한 오후시간 보내세요!

    2014.12.11 15: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오...요즘 학생들 보면 공부에 찌들어서 예체능에는 전혀 손도 못대는 경우가 많아서 안타까웠는데...
    고2에 피아노 연주로 축제에 출연한다니 다방면으로 멋진 아드님이신 거 같네요~
    피아노 실력이 궁금해지는 걸요?ㅎㅎ

    2014.12.11 18: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가슴이 따스한 사람 해피

    하나뿐인 아들이 저렇게 공부를 열심히 하고 있는데
    부모마음은 얼마나 좋을까요?

    그런데로 올해는 이런 모습으로 아들을 바라보고 있지만
    대학 수능고시를 앞두고 내년에는 자식이나 부모 모두 얼마나
    긴장들을 많이 할까요?

    어련히 포장지기님께서 잘 하시리라...

    가슴이 따스한 사람 해피 드림

    2014.12.11 20:18 [ ADDR : EDIT/ DEL : REPLY ]
  6. 열정, 하면 그 정도는 돼야죠.
    자신이 할 일을 위해 좋아하는 소고기도 마다하는
    아드님이 정말 든든하시겠습니다.

    2014.12.12 08: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내가 하고 싶은 일,좋아하는일을 하는게 선물입니다^^

    2014.12.12 08: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진짜 열정 가득이네요. 아드님 이번 축제 공연에서 소녀들의 마음을 훔치겠어요.
    아드님께 생일축하 인사 전해주세요. 그리고 멋진 공연 기대합니다. ^^*

    2014.12.12 13: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열정 가득한 아드님의 청춘은 훗날 소중한 자산이 되어 있을 겁니다. 아드님의 생일 진심으로 축하 드립니다..^^

    2014.12.12 15: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아드님이 정말 멋지네요.
    듬직하시겠어요. ^^
    이제 5개월된 아들래미 하나
    있는데, 언제 다 키울지..ㅎㅎ
    소소한 일상의 글들 너무 재미있게
    잘 보고 있습니다. ^^

    2014.12.12 17: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